슬기로운 코로나 생활 잠실 교보사적 서점에 다녀왔어요.

최근 잠실 교보문고에 입점한 사적인 서점

슬기로운 코로나 생활, 사적인 서점에 다녀왔습니다사적인서점 위치 :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269 롯데캐슬 지하1층 교보잠실점 안영업시간 : 매일 12:00~21:00 설날 및 추석 당일 휴일 주차장 : 교보문고 주차장과 같습니다요즘처럼 코로나로 많은 사람들이 있는 곳에 가기 싫어할 때는 오히려 소수가 찾는 독립서점이 어떨지 몰라도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되면서 독립서점도 잠시 문을 닫는다는 메시지가 왔습니다.
ㅠ 오늘 포스팅할 사적인 서점은 저번에 서점 리스본 주인장이 알려준 서점으로, 제가 확실히 교보잠실을 리뉴얼해서 가봤는데 모르는건 안보이자 제 눈에는 사적인 서점이 그날은 안보였어요 후후 사적인 사점은 열려 있었습니다.
교보바로드림을찾으러다니면서살짝살짝 둘러보고 책한권 PICK표지에 적힌 문구를 보고 내게 필요한 책을 고른 후 카운터에 말하면 책을 싸게 위와 같이 포장해 줍니다.
(무료제공)매장에 누워있는 책도 블라인드 책이에요.프라이빗 서점의 주요 컨셉은: 상담 및 처방프라이빗 서점 1호점은 2016년 10월에 문을 열었네요. 준장은 책방 정지혜 대표님, 책방 상담은 100% 예약제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기본과 심화 프로그램 두 종류입니다.
책 제목이 뭔지 모르겠어요. 이미 한달 예약이 다 찬 상태라고 합니다상담후 책방은 기본 5만원 심화는 8만원이네요책의 처방사라고 여러분들은 들어보셨나요?미래에는 어떤 직업에 취직하는 것이 아니라 창직을 해야 한다고 했는데 벌써 창직이 시작되었네요. 책의 처방사라고독립 서점의 여기저기새로 만든 책 코너가 있어요!
~프라이빗한책방의재미있는컨셉프라이빗한책방의재미있는컨셉프라이빗 서점 시즌2 오픈 기념 굿즈도!
!
~책 한 권을 꺼내 읽어보니 연필로 줄이 그어져 있었어요. 음, 재밌는데? 이것도 파나? 책 처방 회사가 미리 책을 보면서 줄을 서 놓은 것으로, 샘플로 사용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어쨌든 여러가지 시도하고 있는 것만은 분명한 서점입니다.
부전이 붙은 책부전이 붙은 책사은품 증정 이벤트 중인 사물에서 배웁니다.
개인서점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나만의 책 만들기포스트잇과 스티커를 이용하여 마이북을 만드는 평범한 책을 이렇게 만들 수도 있구나 라는 아이디어를 얻었습니다 물론 시간과 에너지가 많이 들겠지만!
~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My Book에서는 최고의 컨셉이네요. 영상은 위의 책을 조금 들여다보세요.포스트잇과 스티커를 이용하여 마이북을 만드는 평범한 책을 이렇게 만들 수도 있구나 라는 아이디어를 얻었습니다 물론 시간과 에너지가 많이 들겠지만!
~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My Book에서는 최고의 컨셉이네요. 영상은 위의 책을 조금 들여다보세요.포스트잇과 스티커를 이용하여 마이북을 만드는 평범한 책을 이렇게 만들 수도 있구나 라는 아이디어를 얻었습니다 물론 시간과 에너지가 많이 들겠지만!
~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My Book에서는 최고의 컨셉이네요. 영상은 위의 책을 조금 들여다보세요.

error: Alert: Content selection is disabled!!